설악산 비선대에서 귀면암까지의 풍경 -2018년 10월 9일

한글날인 오늘 오후에 시간이 나서 단풍구경을 하려고 귀면암까지 갔다가 왔습니다.
저번에 비선대까지 갈 때에는 이른감이 있었지요.

혹시나 오늘은 단풍이 어디까지 내려왔나 싶어 혹시나 하는 마음에 올라봤는데요.
오늘 현재까지는 아직 이른 것 같습니다.
고은 색으로 변하기도 전에 잎이 떨어져 앙상한 가지도 있었습니다.

그래도 중간중간 고운물결의 단풍과 암반 위를 흐르는 시원하고 투명스러운 깨끗한 물이 아름답습니다.

 


이미지 맵

아브딜론

개인적인 산행 여행 맛집 그리고 관심거리를 올린 블로그

    '쥔장의 소소한 일상/산오르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