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쥔장의 소소한 일상/지역에서 일어 나는 소식

통일전망대에서 DMZ민(民)+평화손잡기(평화 인간띠잇기) 속초고성양양 운동본부 발대식 진행

by 펜과 스틱 2019. 4. 10.
반응형

 

4월 27일(토요일),14시 27분에 중립지역인 강화에서 DMZ 강원도 고성까지 "평화와 치유의 마음으로 함께하자"라는 슬로건으로 평화누리길 500km를 서로 손잡고 인간띠를 형성하고 이어 가려고 진행 중입니다.

 


각 지역별로 본부가 구성이 되어 사압을 진행하고 있는 중이여, 오늘 4월 10일 추진위원을 구성하고 평화누리길 속초고성양양 운동본부가 11시에 강원도 고성 통일전망대에서 발대식을 가졌습니다.

비가 오는 관계로 구통일전망대 실내에서 약 40여명이 모여, 평화를 갈구하는 목소리를 담아 진행하였습니다.

이 행사는 관이 전혀 개입하지 않고 순수한 민간단체와 개인이 참여하여 진행한다는데 큰 의미가 있습니다.

 

DMZ평화누리길에서 평화의 손잡기 행사를 한다
- 서쪽 끝 강화에서 동쪽 끝 고성까지 500km를 잇는 ‘평화 인간띠’ 잇기 -

 

□ 올해는 삼일운동, 임정수립 100주년을 맞은 해이다.
 - 그 정신을 계승하여 분단 70년의 현장인 DMZ 평화누리길에서 평화를 염원하는 인간띠 잇기를 하려고 한다. 50여만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 50여만 명이 함께하는 분단현장에서의 평화운동은 세계의 분쟁지역까지 번져 세계평화를 이루는 마중물이 될 것이다.
 - 또한 우리 민족의 한결같은 염원인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여는 일이며, 국론을 통일하는 계기가 되리라 기대한다.

 

□ 철저한 사전 준비를 통해 안전 대책을 수립하여 이 행사를 ‘봄날 DMZ의 평화로운 소풍날'이 되도록 하겠다.
 - DMZ 인근 마을의 자발적 협조와 지역 보건의료 시스템, 민간 의료 봉사단을 포함한 관련 유관기관과의 협조 체제를 구축하여 응급사태에 대비할 것이다. 또 상호간 수신호가 가능할 정도의 가시거리에 안전 요원을 배치할 것이다.
 - 안전 요원은 참가 지역 운동본부에서 선정한 자원봉사단을 DMZ 구간별로 배치, 소통하며 운영할 것이다.
 - 숙박은 필요한 인원을 파악하여 민박의 형태로 해결할 수 있도록 현지와 협의할 것이다. 교통은 지역별로 대책을 마련하되 일정 지역에 주차하고 현장까지는 셔틀버스를 운행하는 방향으로 유도한다.


□ 한반도 평화는 우리 민족 모두의 공통된 갈망이다. 이 행사를 통해 전국민의 마음이 한반도의 평화에 대한 염원으로 모아지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
 - 또 이 분단지역에서의 평화의 외침이 세계의 분쟁지역까지 울려 퍼져 세계 시민들이 평화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는 계기로 삼고자 한다.
 - 또한 인간과 인간의 평화뿐 아니라 인간과 자연과의 평화에 대한 관심을 새롭게 하여 생태보고인 DMZ의 생태환경에 대한 본격적인 논의의 시발점이 되고자 한다.


□ 민(民)이 나서서 이루어 내는 우리 세대에 또 하나의 위대한 기적이 될 이 행사에 함께 참여하여 새 역사의 1/n 인자가 되기를 소망한다.


           DMZ평화인간띠운동본부 본부장 이석행

 

 

아래는 북한 해안선을 찍은 건데요.
저도 어디가 어디인지 잘 몰라 전망대 실내에 있는 지명도를 함께 찍어보았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고성군 현내면 마차진리 188 | 통일전망대
도움말 Daum 지도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