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둠 속에 있는 속초 대포항

대포항 야경입니다. 개발로 인하여 항구의 기능과 운치를 잃은 지 오래 되었고, 경제성으로 무장 된 화려한 조명 빛이 바다로 내려앉아 대포항은 먹거리 단지로 기능을 되살리고, 맛의 화려함으로 사람들을 맞이 합니다.

사람들의 정서를 더욱 자극하는 운치가 곁들여진 항구 였는데, 지금은 잔잔한 호수를 연상시키는 바다물과 저 멀리 출렁이는 바다를 바라 보는 것으로 만족해야 하는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이미지 맵

아브딜론

개인적인 산행 여행 맛집 그리고 관심거리를 올린 블로그

    '쥔장의 소소한 일상/재미로 찍어보는 스냅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