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Indigenous Miscellaneous News/언론으로 보는 사회_정치32

동양시멘트 직원 명의 부동산으로 조직적 관리-지자체도 알고 있어 ◀ANC▶ 남)앞에서 보신 땅들의 소유자를 확인해보니 동양시멘트의 전·현직 직원들이었습니다. 여)동양시멘트가 직원명의로 땅을 보유해 조직적으로 관리했다는 정황이 짙습니다. 이용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삼척시 근덕면 동양시멘트 컨베이어벨트 인근 땅들의 등기부 등본을 확인해봤습니다. CG)2008년도부터 2011년과 2012년 4년에 걸쳐 3명의 땅 주인이 바뀌었습니다. 2015년과 2016년에 이 땅들은 다시 한 사람에게 넘어갔습니다. 이 땅의 주인들은 모두 동양시멘트의 전·현직 직원들로 확인됐습니다. 이 땅에는 동양시멘트가 가등기를 설정해놓고 있습니다.(CG ◀INT▶이천우 공인중개사 "땅이나 주택 소유자들이 자기 땅을 마음대로 팔 수가 없습니다." 동양시멘트가 땅은 샀지만 명의를 바.. 2017. 4. 7.
대선 후보 2월3일 sbs여론조사-문재인 43.5% 안철수 15.4% 황교안 15.0% 지지층 중 60대 이상만 황교안이 앞서고 있습니다. 결국은 이 60대들이 나이를 이꼴로 만든 주역이라는게 현시점에서 보면 검증된 것이라고 볼 수 있겠네요. 황교환 총리는 대선에 나간다는 소리를 안했는데, 반기문 총리가 불출마를 선언하자 대안으로 그 표가 대부분 황교안으로 옮겨졌습니다. 문재인,안철수,유승민 3자 구도시 문재인 42.6%,안철수 14.8%, 유승민 8.8%로 선호도 결과가 나왔습니다. 문재인,안철수와 유승민을 빼고 황교안과 3자 구도시 문재인 43.5%, 안철수 15.4%, 황교안 15%로 선호도 결과가 나왔습니다. 문재인 후보와 유승민 호부 양자 구도시 선호도입니다.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와 양자구도시 선호도는 위와 같습니다. 위의 여론 조사와 같이 다자구도, 3자구도, 양자 구도등 .. 2017. 2. 3.
최순실 문건대로 박근혜 압박하여 삼성 혜택 박근혜를 압박하여 삼성 이재용과 독대를 하고, 정유라를 지원했다고 합니다. 박근혜와 이재용이 독대를 하고나서 바로 삼성이 적극적인 계약을 추진하고 실행했습니다. 결국 이재용이 삼성의 후계자로 등극을 하고, 인수합병을 하여 수조원을 벌었고, 국민연금등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들이 감당해 나가야할 몫으로 남았습니다. 특검에 많은 자료를 주었는데, 발표 내용을 보면 인용된게 별로 없다는게 노승일씨의 인터뷰입니다. 충분한 근거자료가 안되서 그럴까요. 아니면, 결정적인 시기에 내놓으려고 조절을 하고 있는 것일까요! 2017. 1. 30.
친박단체 극우단체에서 테블릿 pc 조작 주장에 대해 jtbc에서 입수 과정을 자세히 방송 하고 있습니다. 친박단체와 극우단체에서 최진실의 테블릿pc가 조작되었다고 주장하고 있는데요. jtbc에서 그동안 입수경위 과정을 증거와 함께 설명을 해주고 있습니다. 이렇게 증거를 들어가며 설명을 해도 광신자들에게는 아무소용이 없을겁니다. 논리가 통하는 사람들이라면 상식이라는게 존재하겠지만, 이들에게는 논리나 상식이라는게 없거든요. 이유가 필요없이 그저 "비나이다"입니다. 2017. 1. 11.
광화문 집회 참여인원 조작 경찰청 개사료 살포 영상. 경찰청이 광화문에서 열리는 촛불집회 참가인원을 축소 발표하자 이에 분노한 시민이 분노를 이기지 못하고 경찰청에다 개사료를 뿌리는 영상입니다. 페이스북에서 퍼왔습니다. 2017. 1. 10.
40년전 박정희는 국정화 교과서를 조작하여 홍보용으로 활용. 박정희가 대통령시절 국정교과서를 계획하고 만들어 조작하여 국정홍보용으로 활용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때 박정희와 박근혜가 교실을 다니며 이행여부를 확인했는데요. 40년 전 그 계획이 지금의 시대에 그대로 베껴쓴 것 같이 똑 같다는 것입니다. 그 때 교육을 받은 사람들이 지금의 보수단체들이 대부분이라는 겁니다. 이 국정화로 특정인들의 이념이식을 로 스스로 신격화의 대상이 되는 거지요. 국정교과서의 결과가 얼마나 끔찍한지 한 단면을 보는 겁니다. 지금 세대들은 40년전의 시대로 돌아가려는 세대들과 싸움으로 나라가 혼란을 겪고 있는 것이지요. 이것이 바뀌지 않으면 40년 후에도 지금과 똑같은 환경의 시대에서 살게 될 것입니다. 생각만해도 얼마나 끔찍한가요? 2017. 1. 8.
세월호 참사 당시 구조받은 것이 아니라 스스로 탈출했다는 단원고 생존 학생들. 당시 고등학교 2학년이었던 이들이 어느새 20살 성인이 되었습니다. 참사 당일 대통령 7시간 행적 조사가 왜 필요한지 눈물을 꾹 참고 말하는 장면을 1분 영상으로 보여드립니다. 2017. 1. 8.
공안검사가 판치는 우리는 지금 어느시대에 살고 있는가? 검사나 판사들은 최소한 1개월씩은 감옥살이를 해봐야 한다. 구속이 당사자는 물론이고 가족들, 지인들에게 주는 고통이 얼마만한지 겪어봐야 안다. 사회적 고립감, 명예형벌이란 것이 어떠 것인지도 알아야 한다. 도대체 지난 8월에 수사하면서 별 사정변경도 없이 검사가 난데없이 영장을 청구했는데, 그 영장을 발부하는 이유가 뭔가? 국가보안법의 악법성 이런 거를 떠나 지난 6개월동안은 증거인멸의 우려도 없었고, 도주의 우려도 없었는데, 갑자기 검사가 영장을 치니 없던 그 우려들이 난데없이 생겨났단 말인가? 이게 다 책상물림으로 머릿속에서만 감옥살이의 고통을 생각하니 그런거다. 구속이란 것이 얼마나 많은 사람들을 고통스럽게 하는지를 판사, 검사들은 모른다. 안다면 적어도 이런 검사의 난데없는 영장청구를 그리 쉬 받.. 2017. 1. 7.
최순실=새누리당=박근혜 이 삼각관계가 서로 하나의 완벽한 몸통으로 작용 새누리당이 박근혜를 맹목적으로 감싼 이유중에 하나이기도 한 것 같습니다. 최순실=새누리당=박근혜 이 삼각관계가 서로 하나의 완벽한 몸통으로 작용을 한거지요. 한마디로 이 몸통이 법과 질서를 따지기 전에 가장 기본적인 인간적 도의도 무시한 채, 악마의 사주를 받은 괴물이 되어 국민들을 무시하고, 우롱하면 서로 챙겨 먹었던 것입니다. 생각할수록 분통이 터집니다. 먹이사슬에서 법도 만민앞에 평등한 것처럼 보이지만, 돈과 권력을 쥐고 있는 최상위 계층인 이들을 보호할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후진성을 정론화한 법과 제도도 다시 만들어저야 합니다. [단독] “새누리 의원, 박헌영에게 태블릿PC 위증하라 지시” 고영태 "친박 의원과 최순실측, 청문회 짜고쳤다" 2016. 12. 17.
김제동의 화려한 말빨과 감동은 덤입니다.-사람들만 모이면 정치적행위다. 사촌이 땅을 사면 ( )다. ( )안에 당신은 뭐라고 적으실건가요? 아이들의 시선은 달랐습니다. 그 이야기에서 출발해서 빨갱이 이야기까지. 김제동의 화려한 말빨과 감동은 덤입니다. 영상출처 민중의소리 페이스북 2016. 8. 18.
청와대 박근혜대통령 새누리당 이정현대표와 송로버섯으로 황제식사-금잔의 좋은 술은 만백성의 피요.. 금잔의 좋은 술은 만백성의 피요 옥쟁반 기름진 안주는 만백성의 기름을 짠 것이며 촛농 떨어질 때 백성의 눈물이 떨어지고 노랫소리 높은 곳에 원망소리 드높다 金樽美酒 千人血 금준미주 천인혈 이요 玉盤佳肴 萬姓膏 옥반가효 만성고 라 燭淚落時 民淚落 촉루낙시 민루낙 하니 歌聲高處 怨聲高 가성고처 원성고 라 청와대 ‘송로버섯 오찬’에 SNS “가격 검색하니 최고 1억6천? 후덜덜” - 전우용 “전기료 징징, 얼마나 찌질하게 봤을까”…유창선 “민심은 강건너, 궁전 식탁” 전우용 역사학자는 캐비어‧송로버섯 등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 새 지도부의 청와대 오찬 메뉴에 대해 “저런 거 먹으면서 서민 가정 전기료 6천원 깎아주는 문제를 진지하게 논의했다는 거군요”라고 비판했다. 전 학자는 12일 트위터를 통해 “고작 몇.. 2016. 8. 15.
가족을 보는 앞에서 무자비하게 아버지를 연행하는 이 나라, 도무지 이해 할 수가없다.-갑을오토텍공장 현장에서 공장을 지키는 내신랑 따듯한 밥한끼먹여보자고 어린 아이들 데리고간 가족들에게 아산경찰서 경비과장은 불법 운운하고 법을지키기 위해 민중의 지팡이란 이름의 경찰은 도로를 불법점령하고 가족들에게 최루액을쏘고 가족을 보는 앞에서 무자비하게 아버지를연행하였다. 이 모든게 아직 오지도 않은 회사가 고용한 용역깡패에게 길을열어 주기 위해서 라는게 말이 되는가! "시일야 방성대곡"을 해도 분이 풀리지 않는다 과연 누가 누구에게 불법을 이야기하는가! 닭대가리도 아니고 작년 이자리에서 니네가 비호했던 박효상은 실형을 받았고, 니네가 선배님 하던 전직경찰 용역들도 불법임음 판정 받은게 잉크도 마르지 않았다. 스스로 부끄럼을 모르고 자본의 개xx를 자처하며 부끄러운줄 알라!!.. 요즘 아산시에서는 법을사수해야할 경찰들이 불법.. 2016. 8. 3.
728x90
반응형